고객서비스

정보센터

 HOME  >  고객서비스  >  정보센터

[국가별 정보] 베트남 수출입 업무를 위한 기초

  • 운영자 /
  • 날짜 2019.09.26 /
  • 조회수 189 /

 

 

최근 한국과 베트남 양국 간 교역 및 한국의 대베트남 투자가 그 어느 때보다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음은 더 이상 새로운 뉴스가 아닐 것입니다. 이와 같은 한국과 베트남 간 교역 및 투자 동향과 더불어 베트남 수출입업무는 베트남 진출기업의 주요한 업무 중 하나일 수 밖에 없습니다.

 

따라서 베트남에서 수출입업무를 진행함에 있어 기본적으로 이해하고 있어야 할 베트남의 수출입업무 상식에 대해 안내를 드리려고 합니다.

 

첫째, 베트남 내 수입 관세 면제는 조건부

 

많은 베트남 진출기업들이 베트남으로 수입되는 원자재 등에 대해 관세를 면제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수출입업무를 진행하게 됩니다.

베트남에서 수출용 원재료 및 임가공 목적 원부자재 등에 대해 관세를 면제하고 있는 것은 자명한 사실이나 이러한 관세 면제는 베트남 규정상 요구되는 원재료 및 제품 수불부를 정확하게 작성해 보고하는 경우에만 적용이 가능합니다.

즉, 수출입되는 원자재 및 물품에 대한 철저한 관리가 수반돼야 합니다. 그렇지 못한 경우에는 수입 시 관세를 면제 받았더라도 향후 관세심사 시 추가적인 가산세 및 기간 이자와 더불어 면제된 세금을 다시 납부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.

따라서 수입되는 물품에 대해 관세 면제를 받은 경우에는 이에 대한 관리방법을 사전에 정확히 확인해 내부적으로 정확히 관리할 필요가 있습니다.

 

둘째, 수출 전 베트남 HS Code 사전 확인은 필수


한국과 베트남 간 HS Code 차이와 관련된 이슈는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주요 이슈 중에 하나입니다. 이는 베트남 통관 지체를 야기할 뿐만 아니라 추가적인 관세 부담이 발생할 수 있게 됩니다.

따라서 수입 신고 전 확인을 통해 한국과 베트남 간 HS Code에 대한 이견이 예상된다면 다시 한번 면밀히 HS Code를 검토하고 수입을 진행할 필요가 있습니다.

한국에서는 한국 관세청 관세평가 분류원에 품목분류 사전심사를 신청해 HS Code 검토에 도움을 받을 수 있으며, 베트남의 HS Code에 대해 유권해석이 필요하다면 베트남 관세청(관세총국)을 통해 품목분류 사전심사를 신청할 수도 있습니다.

또한 FTA 활용상 한국과 베트남 간 HS Code의 차이가 확실해지는 때에는 한국의 원산지증명서 발급기관에 관련 증빙자료 제출해 베트남 HS Code를 기준으로 원산지증명서가 발급될 수 있도록 조치를 할 필요가 있습니다.

 

셋째, FTA 활용 시 유의사항


현재 베트남에서 물품 수입 시 FTA 협정세율을 적용받기 위해서는 원산지증명서 원본이 제출돼야 합니다. 그러나 베트남 내 한국 진출기업을 포함한 베트남의 수입자들도 이러한 내용을 정확하게 인지하지 못해 한국 수출자로부터 원산지증명서 사본을 전달받아 제출한 뒤 통관이 지연되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습니다.

베트남은 개별 협정문 상에 명시적으로 사후적용기간을 명시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수입신고일로부터 30일 이내를 FTA 사후적용기간으로 규정하고 있습니다. 따라서 현재 발효 중인 FTA 중 한-베 FTA(1년), CPTPP(1년) 및 베-EAEU FTA(사후적용 불가)를 제외하고는 모두 수입신고일로부터 30일의 사후적용기간을 적용받는다는 점을 유의하셔야 합니다.

또한 베트남에서 FTA 사후적용을 신청하기 위해서는 최초 수입신고 당시 FTA 사후적용 여부에 대해 신고가 이뤄져야 합니다. 수입신고 시 FTA 사후적용에 대한 신고가 이뤄지지 않은 경우에는 원산지증명서가 발급되더라도 FTA 사후적용을 인정하고 있지 않기 때문에 반드시 신고될 수 있도록 주의를 해야 합니다.

 ​

 

 

자료 KOTRA해외시장뉴스

 

 


TOTAL : 37

정보센터 게시판

번호 제목 파일 등록일 작성자 조회
37 [무역 기고] 미·중 무역분쟁 현황과 우리 기업의 대응 방향 2019.10.31 운영자 29

Now

[국가별 정보] 베트남 수출입 업무를 위한 기초 2019.09.26 운영자 189
35 [국가별 정보] 中 CCC 면제 자동차부품 수입 시 ‘先통관 後점검' 실시 2019.08.09 운영자 461
34 [물류 뉴스] 2019년 어둠 맞은 항공화물시장, 여전히 ‘깜깜’ 2019.06.27 운영자 1,128
33 [무역 뉴스] 의약품, 작년 수출액 사상 최대..."차세대 수출산업으로 급성장세" 2019.05.27 운영자 786
32 [무역 뉴스] 수출물품 품목분류 심사기간 대폭 단축된다 2019.04.29 운영자 837
31 [국가별 정보] 중국 증치세율 인하 - 2019년 4월 1일부 적용 2019.03.27 운영자 1,591
30 [무역 뉴스] 수출물량 3년만에 최저…'투자 부진' 수입물량도 하락 2019.03.27 운영자 734
29 [국가별 정보] 중국 화물무역 규제조치 및 인증 2019.02.25 운영자 710
28 [해운 공지] 2019년 항만시설보안료 및 중국LSS 시행안내 2018.12.26 운영자 1,674
27 [국가별 정보] 카타르, 아타까르네(ATA Carnet) 새롭게 도입 2018.11.13 운영자 5,141
26 [국가별 정보] 베트남 화장품 수출 정보 2018.10.12 운영자 3,169
25 [국가별 정보] 중국 내수시장, 전자상거래와 플랫폼으로 잡아라 2018.09.28 운영자 2,608
24 [국가별 정보] 인도의 통관제도와 절차, 유의사항 2018.08.29 운영자 1,968
23 [무역 뉴스] "미중 무역전쟁, 최대 피해자는 韓 등 개방경제 약소국" 2018.07.23 운영자 4,199
22 [국가별 정보] 중국 수입관세율 인하 2018.06.27 운영자 1,452
21 [국가별 정보] 중국세관사전신고제도(CCAM) 안내 2018.05.29 운영자 1,801
20 [국가별 정보] 바레인 수출입 절차 2018.05.23 운영자 2,290
19 [국가별 정보] 베트남 콜드체인시장 성장잠재력 주목 2018.04.24 운영자 2,702
18 [국가별 정보] 미국 샘플통관 절차 및 유의사항 2018.03.30 운영자 3,178
17 [국가별 정보] 태국, 91년 만에 신관세법 발효 2018.02.27 운영자 2,562
16 [국가별 정보] 中, 위반 사례를 통해 본 세관 리스크 관리 전략 2018.01.24 운영자 2,403
15 [국가별 정보] 미주지역 E-Log (Electronic Logging Device) 제도 시행 2017.12.21 운영자 2,389
14 [국가별 정보] 중국 소비재 수입관세율 대폭 인하 2017.11.30 운영자 1,734
13 [국가별 정보] 쿠웨이트 해상화물 팔레트작업 의무화 2017.10.30 운영자 1,653
12 [국가별 정보] 2017년 베트남의 관세장벽 현황 2017.10.24 운영자 2,016
11 [국가별 정보] 중국/홍콩 고철 플라스틱 수입 금지 안내 2017.09.20 운영자 2,833
10 [국가별 정보] 미국 화장품 시장 동향 2017.09.08 운영자 3,799
9 [국가별 정보] 멕시코 통관 기본사항 2017.08.07 운영자 3,235
8 [국가별 정보] 이란 자동차부품 시장동향 2017.07.27 운영자 2,879